cineart :: 룸바 (Rumba / 피오나 고든, 도미니크 아벨, 브루노 로미 감독, 2008)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all about art movies                                                                                                                                       아트하우스 모모

찰리 채플린의 슬랩스틱 코미디와 아키 카우리스마키 감독의 영화 속 희비극의 정서가 만난다면 이런 영화가 나오지 않을까. <룸바>는 웃음과 슬픔을 함께 아우르는 개성 넘치는 연출이 돋보이는 영화다. 평면화된 프레임 속에 담긴 두 주인공의 익살스런 행동과 연기, 여기에 원색적인 색감까지 더해져 <룸바>는 한층 경쾌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그러나 다리를 잃은 피오나와 기억을 잃은 돔이 겪는 온갖 해프닝을 보면서 웃어야 할지 유감스러워야 할지 고민스러운 것도 사실. <룸바>는 웃음과 슬픔, 희망과 절망, 나아가 삶과 죽음 모든 것이 동전의 양면처럼 붙어 있음을 상기시킨다. 단순한 이야기지만 그 속에 인생의 모든 것을 담고 있는 <룸바>는 끊임없이 반복되는 고난 속에서도 끝내 희망을 잃지 않는 피오나와 돔의 모습을 통해 기분 좋은 웃음으로 영화를 마무리한다. 영화 내내 흘러나오는 경쾌한 음악이 귓가에서 계속 맴돈다.

* 조이씨네에 올린 글입니다.


Posted by BH_JANG / 100자평 / 2009. 8. 17. 12:3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선 위의 스틸컷이 굉장히 마음에 들어요. >_< 인생에 고난과 역경이 없다면 (물론 그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이지만) 그 인생은 반쪽 짜리 인생밖에 안된다고 생각해요. 기쁨도 슬픔도, 행복도 고통도 모두 있는 그대로 삼킬 줄 알아야 인생의 제대로 된 맛을 느끼며 살 수 있는 것 같아요. 100자평 봤더니 <룸바>, 보고 싶어졌어용~ ㅎㅎ

    2009.09.02 05:26 신고
  2. Jazzlatt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회원 jomeeppong입니다.
    이벤트 당첨 덕분에 CD 잘 듣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짧게나마 감상평을 써보았습니다.
    영화 <룸바> OST 감상평 - "아트하우스모모에서 당첨" http://www.jazzlatte.com/144
    수고하세요.

    2009.09.11 10:34 신고

카테고리

전체 (725)
100자평 (39)
블로거 상영회 (33)
영화 @ theater (450)
영화 @ home (58)
음악 (18)
[Mo.Z]큐레이터매거진 창간준.. (5)
도서 (51)
공연 (8)
전시 (13)
카페/맛집 (3)
기타 (4)
diary@씨네큐브 (8)
diary@arthouse모모 (23)
공지사항 (7)

달력

«   2021/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